카카오톡 채널

tel : 1577-3567

안녕하세요
“국내 1위 선사”
씨월드고속훼리(주)
입니다.

notice

씨월드

[2023년 05월 19일] 산타모니카호 취항 1주년 기념, ESG 플로깅 활동 진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023.05.25 09:25
조회 2,407회

본문

19, 제주시 애월읍 일대에서 100여명과 함께 플로깅 활동 진행

지역과 상생하는 각양각색 사회적 가치 창출 활동 추진 ESG 경영 실천 확대 


 

언제나 새로운 해상여행을 선도하는 제주기점 연안여객선사 씨월드고속훼리(회장 이혁영)가 지난 19일 진도~(추자)~제주를 운항하는 산타모니카호의 성공적인 취항 1주년을 기념하여 제주시 애월읍 일대에서 플로깅 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국내 연안여객선사 중에서는 최초로 진행되는 이번 활동은 약 100여명의 인원이(임직원과 진도군청 직원 10, 애월읍 개발위원 15, 일반고객 70여명) 진도항 산타모니카호를 타고 제주로 이동, 애월 해변에서 약 2시간 동안 해양환경 오염 수거활동을 전개하며 안전하고 뜻깊은 추억을 만들어 나갔다는 후문이다.

산타모니카호는 정부의 연안여객선 현대화 정책에 부응하고자 쾌속카페리 건조로 세계굴지의 조선소인 INCAT에서 신조한 선박으로 길이 76m, 너비 20.6m, 높이 21m,국제톤수 3,500톤 규모로 606명의 여객과 86대의 차량(승용차 기준)을 싣고 최고 42노트의 속력으로 운항할 수 있는 초쾌속카페리선이며

새로운 제주뱃길이자 해상 최단거리(59마일)최단 운항시간(90) 항로인 진도에서 제주까지 1일 두 차례 왕복하고 있다

지난 2257일 첫 취항 이래 여객 24만명, 차량 47천대를 수송, 다양한 고객층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 왔으며 남도의 맛이 깃든 진도와 사계절 관광지 제주도의 관광 시너지 극대화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해 왔다.

이에 따라 씨월드고속훼리22년 진도~추자~제주(산타모니카호)에 이어 신규항로(진도~애월)를 추가 개설하며, 259월 취항을 목표로 여객정원 600여명, 차량 140(자동화물 40, 승용차량 100)를 수송가능한 10,000톤급의 선박을 도입할 예정이다. 해당 선박은 진도~애월항간 1일 왕복 2회를 운항하며, 최단항로(55마일), 카페리 최단 운항시간(2시간 30)이 소요된다.

이런 카페리의 투입은 진도항의 안전불명예 이미지 개선 효과 및 복합해상 운송체계 구축으로 전남 서부권 관광, 물류 중심항 역할 기대와 애월항은 제주 서남권 관광객 및 물류시장 확장 등 관광객 및 물류 소통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산타모니카와 카페리 취항 시, 진도항은 전국에서 제주기점 선복량에 있어 목포항과 완도항에 이어 제 3위의 물동량을 수송하는 주요 항만으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됨에따라 핫플레이스인 애월 관광지와 물류의 최단 접근로 확보로 지역관광 물류 수송에 크게 기여할 것라는 예측이다.

한편, 씨월드고속훼리21년부터 약 2년여간 헌혈자를 위한 가치나눔 프로젝트를 진행 중에 있다. 당시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급감한 혈액 수급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모든 임직원들이 릴레이 헌혈 캠페인에 동참하여 단체 헌혈을 진행하는 한편, 승선일 기준 최근 3개월 이내 헌혈 참여자에게는 여객(평일 30%, 주말20%) 차량(20%)요금을 할인해주는 업무협약을 제주혈액원과 체결함으로써 따뜻한 나눔의 가치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관계자는 향후에도 다양한 형태의 활동을 추진하며 나눔의 가치를 전할 예정이다.”씨월드의 근본 설립 이념 중 하나가 가치경영과 환경보호인 만큼 점차적으로 전사차원에서 ESG경영을 시행하며 선한 영향력을 전파할 수 있는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